“농장주에 대한 지원 프로그램 많습니다”

39

“농장주에 대한 지원 프로그램 많습니다” – 한국일보 애틀랜타 – 미주 No.1 정상의 뉴스 |

조지아한인농장협회(GAKAFA)는 10일 배로우카운티 어번 소재 칼 하우스에서 연방농
무부 지원 프로그램 설명회를 실시했다.
100여명의 회원들이 참석한 이날 모임은 제임스 리 사무총장의 사회로 진행됐으며 연
방농무부 조지아 농장지원청 국장인 아서 트립이 개회기도를 맡았으며, 한인농장협회
설립의 조력자였던 고 로드니 베이커 씨를 추모하는 시간을 가졌다.
아울러 협회 발전에 공이 많은 김승록 가나안 농업학교 교장, 조지아 빅토리아 팜 오대
식 대표에게 표창장이 수여됐다.
농장지원청(FSA) 아서 트립 조지아 국장은 “FSA는 농장번호를 부여하고, 농장의 시작
및 확장을 지원하며, 재난지원 및 농장 대출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소개했다.
자연자원보전서비스청(NCRS) 테렌스 루돌프 조지아 국장은 “NCRS는 토양지도, 방목
일정, 관개용수 관리계획 등의 농장 보전을 위한 기술지원과 재정지원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위험관리청(RD) 레지 테일러 조지아 국장은 “농업 생산자의 위험을 관리하기 위해 작
물 보험 혜택을 제공한다”고 소개했다.
참석자들은 연방농무부 지원 프로그램에 대한 설명을 듣고 질의 응답 시간도 가졌다.
박요셉 기자

https://higoodday.com/news/987593
Copyright ⓒ 한국일보 애틀랜타.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